전체기사

2021.04.20 (화)

  • 맑음동두천 12.1℃
  • 맑음강릉 22.6℃
  • 맑음서울 13.3℃
  • 맑음대전 13.1℃
  • 맑음대구 17.7℃
  • 맑음울산 18.7℃
  • 맑음광주 12.6℃
  • 맑음부산 17.4℃
  • 맑음고창 11.0℃
  • 맑음제주 17.6℃
  • 맑음강화 11.9℃
  • 맑음보은 11.9℃
  • 맑음금산 11.6℃
  • 맑음강진군 14.3℃
  • 맑음경주시 18.3℃
  • 맑음거제 17.4℃
기상청 제공

국제

美 증시, 기술주 폭락하고 금융주 강세 ...채권 금리 상승으로 하락 마감

URL복사

 

 

다우 0.39% S&P 500 1.31% 나스닥 2.79% ↓
10년 만기 채권 금리, 1.46%로 상승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계속되는 채권 금리 상승으로 월 스트리트의 투자자들이 동요하면서 3일(현지시간) 미국 증시가 하락세로 마감했다. 특히 기술주들의 하락세가 두드러져 나스닥 지수는 2.7% 크게 떨어지며 이날 미국 증시의 하락을 주도했다.

 

다우존스 산업평균 지수는 이날 121.43포인트(0.39%) 떨어진 3만1270.09로 거래를 마감했다. 이는 그래도 S&P 500 지수나 나스닥 지수에 비하면 선방한 편이다.

 

S&P 500 지수는 61.72포인트 떨어지며 1.31% 하락을 기록, 6675.47로 장을 마쳤다.

 

기술주 중심의 나스닥 지수는 2.7%라는 큰 폭의 하락세를 보였다. 나스닥 지수는 1만2997.75로 폐장하며 전날보다 361.03포인트(2.7%) 빠졌다.마이크로소프트와 애플의 주식이 모두 2% 넘게 떨어졌다.

 

중소기업들의 주식 거래 상황을 나타내는 러셀 2000 지수는 전날보다 22.79포인트, 1.02% 낮은 2208.72의 종가를 기록했다.

 

이날 10년 만기 재무주 채권 금리는 전날의 1.41%에서 1.46%로 또다시 올랐다. 채권 금리가 오르는 것은 경기가 살아나면서 인플레이션이 높아질 수 있음을 예고해 투자자들에게 주식 가치에 대해 다시 한번 생각하게 만든다. 그러나 동시에 모기지 금리 등 다른 많은 종류의 대출에 더 높은 금리가 부과될 수 있도록 하기도 한다.

 

반면 금리가 오르면 은행들의 수익이 늘어나기 때문에 금융주들은 강세를 나타냈다. JP 모건과 뱅크 오브 아메리카(BoA), 웰스 파고 은행 등은 2% 넘게 주가가 올랐다.

 

한편 4월 인도분 미 서부텍사스원유는 이날 배럴당 1.53달러 오른 61.28달러를 기록했다. 5월 인도분 북해산 브렌트유는 배럴당 1.37달러 오른 64.07달러에 거래됐다. 4월 인도분 휘발유는 갤런당 1.95달러로 1센트 올랐고 4월 인도분 난방유는 갤런당 1.84달러로 3센트 올랐다. 4월 인도분 천연가스는 1000 입방피트당 2센트 떨어진 2.82달러에 거래됐다.

 

4월 인도분 금값은 온스당 17.80달러 떨어진 1715.80달러에, 5월 인도분 은은 온스당 49센트 하락한 26.39달러에 거래됐다. 5월 인도분 구리는 8센트 하락한 4.14달러에 거래됐다.

 

달러화는 1달러당 106.75엔에서 106.97엔으로, 1유로당 1.2085달러에서 1.2066달러로 가치가 상승했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이인람 군사망조사위 위원장, 천안함 사건 재조사 논란에 사퇴
"천안함 장병 유족과 생존 장병에 송구" "법 절차란 이유로 유족 뜻 확인 못해"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천안함 사건 재조사 논란에 휘말렸던 이인람 대통령 직속 군사망사고 진상규명위원회 위원장이 20일 자리에서 물러나겠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이날 보도자료에서 "천안함 사건의 전사 장병 유족, 생존 장병들과 국민께 큰 고통과 상처를 드려 진심으로 송구하다"며 "위원들과 함께 해당 사항을 심도 있게 논의했고 위원장으로서 잘못을 깊이 통감한다. 이에 모든 일에 책임을 지고 사의를 표한다"고 밝혔다. 그는 "위원회 조사개시 과정이 법과 규정에 따른 절차라는 이유로 유가족들의 뜻을 세밀하게 확인하지 못했다"며 "국가와 국민을 수호하는 국군 장병들의 명예를 세워 드리지 못하고, 국가를 위해 희생했던 것을 후회하신다는 말씀을 듣고 매우 가슴 아프게 생각한다"고 말했다. 이 위원장은 또 "이번 일로 인해 위원회의 결정이 국가와 사회에 미칠 수 있는 파장에 대해 다시 한 번 깊이 돌아보는 계기가 됐다"고 밝혔다. 그는 "우리 위원회는 유공과 보훈의 가치를 숭고하게 생각한다"며 "망인과 유가족들의 피해와 명예를 회복시킴으로써 고통과 슬픔을 위로하고 아픈 기억에서 조금이나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시즌5 - ⑬】 김광수경제연구소㈜
나는 민간 경제문제 해결사… 정부에서 일하라는 요청 수차례 거절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33년 전통의 시사주간지 <시사뉴스>와 <수도권일보>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강소기업을 찾아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기사로 지난해 10월 5일부터 2021년 2월 19일까지 모두 4차례에 걸쳐 총 72개 히든기업을 소개한 바 있다. 특히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산학협력 우수기업을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했다. 본지는 히든기업 4차시리즈에 이어 5차시리즈로 2021년 3월 10일부터 16개 기업을 대상으로 기획 취재 보도하고자 한다. 5차시리즈 열 세번째 기업으로 민간경제연구소인 김광수경제연구소㈜의 김광수 소장을 만났다. [편집자 주] “서울대 경영대학에서 학부를 졸업하고 서울대 석사, 동경대 유학(박사 과정)을 마치고 1995년부터 한국 노무라연구소에서 첫 사회생활을 시작했다. 당시 샐러리맨으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오세훈 시장님 삼세번 째입니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오세훈 서울시장의 당선을 축하하며 코로나19 방역과 관련해 ‘상생방역’과 함께 ‘과학적방역’을 시행해줄 것을 건의, 요청한다. 오 시장은 선거 때 코로나19와 관련, 일괄적으로 영업시간을 규제하는 정부 지침에 반대하며 업종별·업태별 방역수칙을 마련하겠다고 공약한 바 있다. 오시장은 그 공약 이행으로 ‘상생방역’과 ‘서울형 거리두기’를 발표했다. 오 시장은 12일 오전 온라인 브리핑을 통해 “자영업자와 소상공인들의 희생을 강요하는 일률적인 ‘규제방역’이 아니라, 민생과 방역을 모두 지키는 ‘상생방역’으로 패러다임을 바꿔 서울형 거리두기를 시행하겠다”며 ‘신속항원검사키트’를 활용한 시범사업도 추진하겠다는 방침을 밝혔다. 오 시장은 “서울형 거리 두기 매뉴얼이 시행된다면 업종별 특성을 반영한 영업시간 연장이 가능해져 방역체계에 완전히 새로운 전기를 마련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에 대해 의사 출신인 더불어민주당 신현영 의원이 오세훈 서울시장의 방역 대책을 긍정적으로 평가하고 서울시민의 62.4%가 민생에 도움이 된다는 반응을 보이기도 했지만 정부 · 여당 · 의료계에서는 4차 유행을 초래할 위험이 있다며 반대입장이다. ‘사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