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08.17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3℃
  • 구름많음강릉 27.5℃
  • 구름많음서울 30.2℃
  • 구름많음대전 29.2℃
  • 구름많음대구 28.5℃
  • 흐림울산 24.2℃
  • 구름많음광주 28.3℃
  • 부산 22.4℃
  • 흐림고창 29.0℃
  • 제주 25.6℃
  • 맑음강화 28.3℃
  • 구름많음보은 29.1℃
  • 구름많음금산 29.1℃
  • 흐림강진군 27.8℃
  • 흐림경주시 25.8℃
  • 흐림거제 22.6℃
기상청 제공

국제

우크라, 곡물 불법수출한 러시아 상선 압류 요청

URL복사

"베르댠스크서 튀르키예로 가는 배에 4500t 곡물 실려"

 

[시사뉴스 김도영 기자] 우크라이나 외교부 당국자는 우크라이나 해양청이 제공한 정보에 따르면 7146t의 지벨 졸리호가 4500t의 곡물을 싣고 있다고 밝혔다. 이것은 우크라이나에서 약탈한 곡물로 우크라이나 남부 베르댠스크항에서 출발했다.

 

이에 우크라이나는 러시아 상선을 압류해 달라고 튀르키예에 요청했다.

로이터에 따르면 우크라이나 검찰총장실은 지난 30일 튀르키예 법무부에 러시아 상선이 "우크라이나 곡물을 불법 수출하기 위해"베르댠스크에서 튀르키예 카라수로 향하고 있다고 통지했다.

우크라이나 검찰총장실은 튀르키예에 "이 선박을 검사해 포렌식을 위한 곡물을 확보하고 곡물의 출처에 대한 정보를 요구할 것"을 요청하면서 우크라이나가 튀르키예 당국과 합동조사를 할 의사가 있다고 밝혔다.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직론직설】 리더는 보스와는 달라야하고 리더는 프로이어야 한다
[시사뉴스 박성태 대기자] 윤석열정부 출범 2개월만에 각종 여론조사기관 조사결과 윤대통령 국정운영에 대한 긍정평가가 40%이하, 부정평가는 60% 이상으로 조사됐다. 대통령의 국정운영 긍정적 평가가 40%이하로 떨어진 시점은 이명박 전 대통령이 약 3개월, 박근혜 전 대통령이 1년 10개월, 문재인 전 대통령이 2년 5개월이었던데 비해 윤대통령은 2개월로 가장 짧다. 이전 대통령들은 광우병 사태, 세월호 참사와 정윤회 문건 파장, 조국 사태 등 이런저런 큰 논란거리들이 있었지만 세계적인 경제문제 외에 특별히 이슈가 될 만한 대형사건들이 없는데도 역대 가장 빠른 민심이탈의 이유는 뭘까. 국민들은 윤 대통령을 공정과 상식의 아이콘으로 생각했고, 기존 정치에 빚진 것이 없어서 확실한 개혁과 통합·협치의 국정 운영을 할 것으로 기대했는데 뚜껑을 열어보니 아니었기 때문이다. 점점 낮아지고 있는 지지율에 대해 “별 의미가 없다”고 애써 태연한 척 했고, 장관급 후보 4명 낙마, 無청문회 임명 4명 등 잇따른 인사 실패와 논란 지적에는 "이전 정권 장관 중에 이 사람들보다 훌륭한 사람을 봤냐"며 실언 수준의 발언도 했다. 취임 후 계속하던 도어스테핑(출근길 약식기자회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