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2.12.05 (월)

  • 맑음동두천 0.7℃
  • 맑음강릉 6.9℃
  • 맑음서울 1.5℃
  • 맑음대전 2.8℃
  • 맑음대구 4.1℃
  • 구름조금울산 5.4℃
  • 맑음광주 3.3℃
  • 구름많음부산 7.0℃
  • 맑음고창 1.9℃
  • 구름많음제주 6.7℃
  • 맑음강화 -0.7℃
  • 맑음보은 1.7℃
  • 맑음금산 1.9℃
  • 맑음강진군 3.9℃
  • 구름조금경주시 5.2℃
  • 구름많음거제 6.0℃
기상청 제공

기업일반

환노위 국감서 산재 건수 급증 지적에…정종철 쿠팡 대표 "감소 위해 최선"

URL복사

정종철 쿠팡풀필먼트서비스 대표 환노위 국감 출석..."개선할 부분 찾아 계속 개선해 나갈 것"

 

[시사뉴스 홍경의 기자] 쿠팡의 물류자회사 '쿠팡풀필먼트서비스'의 산업재해 신청 건수가 최근 2년간 급증한 것으로 나타난 가운데, 정종철 대표가 고개를 숙였다.

5일 정종철 쿠팡풀필먼트서비스 대표는 국회 환경노동위원회 국정감사에 증인으로 출석해 "산재 건수라든지, 사망사고를 줄이기 위해 최선의 노력을 다하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전용기 더불어민주당 의원 역시 물류센터의 시설 문제와 과대포장 문제를 질타했다.

전 의원이 "물류센터 안에 물건이 층층이 쌓여 있는데 열기가 올라가는 것 아닌가"라고 지적했다. 이에 정 대표는 "현재 냉방기가 2만개 설치돼 있는데 현재 집중적으로 보고 있는 영역은 효율화를 높이는 것"이라며 "자체적 TF 뿐 아니라 전문적인 컨설팅을 받고 있다"고 답했다.

정 대표에 따르면 쿠팡풀필먼트서비스는 오는 연말까지 전문 컨설팅을 통해 물류센터의 냉·난방의 효율성을 높일 계획이다.

한편 이 의원이 고용노동부로부터 제출받은 '산업재해 현황자료'에 따르면 2020년 이후부터 지난 8월까지 쿠팡풀필먼트서비스의 산업재해 신청 승인 건수는 866건이다. 하루 평균 약 0.9명의 노동자가 질병을 얻거나 사고를 당한 셈이다.

2020년 224건이던 쿠팡의 산업재해 승인 건수는 지난해 297건으로 32% 늘었다. 올해 들어서는 지난 8월 말 현재 345건으로 지난해 전체 승인 건수를 넘어섰다.

또 쿠팡은 최근 5년간 산업재해 신청이 가장 많았던 사업장 2위에 이름을 올리기도 했다.

이주환 국민의힘 의원이 근로복지공단에서 받은 자료를 분석한 결과, 최근 5년간 쿠팡에서 4537건의 산재가 신청됐고 이중 95%에 해당하는 4312건이 산재 판정을 받았다.

1위는 대한석탄공사로 5287건을 기록했고, 쿠팡(4537건), 현대차(2888건), 우아한청년들(2883건), 현대중공업(2448건)이 그 뒤를 이었다.


배너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사회

더보기
농민들이 뭉쳤다! 정선군 농산물직거래유통 '아라리정선'
[시사뉴스 김남규 기자] 지난 30일 강원도 정선에서는 동네 잔치가 벌어졌다. 정선군 북평면 산골짜기에 농산물직거래유통센터 아라리정선(대표 김창덕)이 오픈했기 때문이다. 아라리정선은 교통편이 없어 직접 장에나가 농산물을 판매할 수 없는 어르신 농가를 위해 수집, 선별, 판매에 이르기까지 원스톱으로 대행하는 시스템 구축을 목표로 하고 있어 정선군 지역경제활성화에 거는 기대가 크다. 폐광지역 지역재생사업은 창업을 꿈꾸는 폐광지역 청년들에게 지역재생과 창업의 기회를 함께 제공하는 혁신프로젝트로 강원도 폐광지역지원사업중 하나다. 폐공가를 재생하고 지역의 경제에 활력을 불어넣고 교육과 소통, 고용창출의 장으로 되 살아나는 현장. 강원도는 올해 폐광지역 지역재생사업으로 태백, 영월, 정선 소재기업 4곳을 선정해 1년간의 폐공가 인테리어 및 창업멘토링 등을 지원했으며 성공적인 시작을 축하하는 “2022년 폐광지역 창업 활성화 지원사업 지역재생창업 오픈식”을 지난 30일 개최했다. 영월의 기분조은(대표 최은희)은 영월군 덕포시장길 폐공가를 새단장해 장애인과 어르신이 함께하는 영월만의 특색있는 빵 만들기 힐링센터를 개소했고, 태백의 아트그리다(대표 이민정)는 아파트옆 폐공가

문화

더보기

오피니언

더보기
【박성태 칼럼】 리더가 독재를 하게 되는 두가지 이유
리더. 국어사전에 따르면 리더란 조직이나 단체에서 전체를 이끌어가는 위치에 있는 사람이라고 기술되어 있다. 지식백과사전에 보면 어떤 조직이나 단체 등에서 목표의 달성이나 방향에 따라 이끌어 가는 중심적인 위치에 있는 사람, 그 외의 구성원에 대해서 결정의 책임을 지고 또한 집단과 외부와의 조정 기능의 역할도 하고 있는 사람이라고 되어 있다. 공식적인 집단에서는 구성원에 대해 장(長)으로서의 직무나 권한, 책임이 할당되어 있으므로 장이 즉 리더가 된다(공식적 리더). 그러나 비공식적인 집단의 경우는 사회제도적인 구속이 아니라 상황, 크기, 각 구성원의 능력 등에 따라 어떤 특정의 인간이 리더가 된다(비공식적 리더). 이렇듯 조직이 큰 사회든 적은 사회든. 공식적 집단이든 비공식 집단이든 리더는 항상 존재한다. 가정에는 가장이 있고, 학교에는 교장이 있고, 회사에는 팀장, 사장이 있고, 정당에는 대표가 있고, 정부에는 장관, 대통령(수상)이 있다. 그런데 리더 중에는 구성원들과의 소통, 적절한 권력분립 등으로 조직을 유연하게 이끌어가는 리더도 있지만 리더라는 권한을 가지고 독재를 하는 경우도 있다. 독재란 ‘홀로(獨) 재단(裁)하는 것’ 즉, 특정한 개인, 단체


배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