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1.04 (금)

  • 흐림동두천 3.4℃
  • 흐림강릉 7.7℃
  • 연무서울 3.9℃
  • 흐림대전 3.9℃
  • 구름조금대구 6.4℃
  • 구름많음울산 9.9℃
  • 흐림광주 3.6℃
  • 흐림부산 6.8℃
  • 흐림고창 2.9℃
  • 제주 9.1℃
  • 구름많음강화 2.9℃
  • 구름많음보은 3.5℃
  • 흐림금산 3.8℃
  • 흐림강진군 4.0℃
  • 구름조금경주시 8.6℃
  • 흐림거제 7.4℃
기상청 제공

사람들

이성호 양주시장 "누구나 행복한 양주시를 위해 감동행정 펼칠 것"



[시사뉴스 양주=김광선] 양주시(시장 이성호)는 지난 3일 경기섬유종합지원센터 컨벤션홀에서 양주청년회의소(회장 이영주) 주관으로 ‘2019년 양주시 신년인사회’를 개최했다고 밝혔다.

이날 행사에는 이성호 양주시장, 정성호 국회의원, 이희창 시의회의장, 각급 기관단체장, 양주청년회의소 회원, 시민 등 5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신년사와 케이크 절단, 기념촬영 순으로 진행, 2019년 기해년(己亥年)의 새로운 출발을 다짐했다.

이성호 양주시장은 신년사를 통해 “누구나 행복한 양주시를 위해 시민이 공감할 수 있는 시민 중심의 시정운영, 경기북부 중심 광역교통망 신속 구축, 경제활성화를 위한 미래 신성장 기반 조성, 시민이 안전한 스마트시티 조성, 더불어 잘사는 복지도시 조성, 평화와 번영의 통일시대 준비에 총력을 기울이겠다”며 “시민의 뜻을 받들고 혼신의 노력을 다해 항상 소통하고 공감하는 감동행정을 펼쳐나가겠다”고 포부를 밝혔다.

한편, 양주시는 이날 신년인사회 개회에 앞서 지난해 ‘2018년 경기도 시군 종합평가’ 도내 31개 시‧군 중 1위로 최우수상 수상과 함께 받은 상사업비 5억원 중 2억원을 양주시희망장학재단(이사장 임충빈)에 전달했다.

시 관계자는 양주시의 우수인재를 발굴해 미래 주역으로의 성장을 지원하고 있는 양주시희망장학재단의 다양한 장학사업이 내실 있게 확대되기를 바라는 전 직원의 뜻을 모아 기부를 진행했다고 설명했다.




[커버] 남북 철도연결, 한걸음 전진한 평화의 길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북미 비핵화 협상의 교착상태가 남북철도착공식을 통해 조금씩 풀리는 분위기다. 착공식 후 북한 김정은 국무위원장은 한미 정상에게 친서를 보내 비핵화 의지를 다시 밝혔고, 도널드 트럼프 미국 대통령도 이에 대해 긍정 화답하고 있다. 남북철도 착공식, 비핵화 물꼬 다시 열어 남북은 지난해 12월 26일 북측 개성 판문역에서 철도·도로 연결 및 현대화 사업 착공식을 열었다. 이날 착공식을 위해 편성된 새마을호 특별열차는 오전 6시48분께 서울역을 출발했다. 기관차 2량, 발전차 1량, 열차 6량 등 총 9량으로 편성된 특별열차에는 김현미 국토교통부 장관, 조명균 통일부 장관, 이해찬 더불어민주당 대표, 정세현 전 통일부 장관, 이산가족, 남북 화물열차 기관사 등 100여명이 탑승했다. 북측에서는 리선권 조국평화통일위원회(조평통) 위원장, 방강수 민족경제협력위원회 위원장, 박명철 민족경제협력위원회 부위원장, 김윤혁 철도성 부상, 박호영 국토환경보호성 부상, 최병렬 개성시 인민위원회 위원장 등 100여명 열차를 타고 판문역으로 왔다. 리선건 위원장은 환담장에서 "철도·도로 연결은 남북이 함께 가는 의미가 있으며, 오늘 참여한 사람들이 '침목'처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 마포 상암 공동구 안전 점검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서울시의회 도시안전건설위원회(위원장 김기대)는 기해년 새해 벽두인 지난 3일 마포구 상암 공동구 현장을 전격 방문하여 화재 및 테러 등으로부터의 공동구 안전관리실태를 면밀히 점검했다. 이는 작년 말 KT 아현지사 통신구 화재와 서울 목동 및 고양시 백석동 온수관 파열 등 지하시설물 안전사고에 따른 시민불안이 가중되고 있는 가운데 전력, 통신, 난방관, 상수관 등 각종 도시생명선을 담고 있는 공동구에서 만일의 화재나 테러 등이 발생했을 경우 자칫 대형 재난으로 이어질 수 있다는 위기감을 인식한 도시안전건설위원회가 새해 첫 공식일정으로 상암 공동구를 택했기 때문이다. 이 날 안전점검은 공동구 시설현황, 안전관리 실태, 그리고 재난대응체계 등에 대해 서울시(안전총괄실) 및 서울시설공단 관계자로부터 설명을 듣고, 공동구 내부로 들어가 상수관 파열시 펌핑시설, 화재감지시설, 스프링클러 등 주요시설의 관리실태 및 재난대응체계를 일일이 점검하는 순으로 진행됐다. 김 위원장은 "KT 아현지사 화재에서는 민간 방화관리자의 통신구에 대한 도면 미확보 및 안전점검 미흡 등 민간시설물의 관리 문제가, 온수관 파열사고에서는 노후관 미교체 및 부실점검의 문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