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8.08 (수)

  • 구름많음동두천 28.8℃
  • 구름조금강릉 26.5℃
  • 구름조금서울 29.7℃
  • 구름조금대전 30.3℃
  • 구름많음대구 27.9℃
  • 구름조금울산 26.0℃
  • 구름조금광주 30.0℃
  • 구름조금부산 27.2℃
  • 구름조금고창 28.0℃
  • 맑음제주 29.1℃
  • 구름조금강화 28.2℃
  • 구름조금보은 28.5℃
  • 구름조금금산 28.4℃
  • 맑음강진군 28.9℃
  • 구름많음경주시 26.4℃
  • 맑음거제 27.8℃
기상청 제공

사람들

[인사] 안양대학교 , 교원 보직 인사 발령

안양대학교 ( 총장 유석성 ) 는 아래와 같이 교원 보직 인사발령을 했다 .

△ 국어국문학전공 학과장 이현희
△ 공공행정학과 학과장 이홍재
△ 중국언어문화전공 학과장 여승환
△ 유아교육과 학과장 구광현

△ 행정학과 학과장 하동현
△ 관광경영학과 학과장 한수정
△ 음악전공 학과장 강현희
△ 통계데이터과학전공 학과장 신봉섭

△ 소프트웨어전공 학과장 장석우
△ 환경에너지공학전공 학과장 구윤서
△ 해양바이오공학전공 학과장 류종성
△ 화장품발명디자인전공 학과장 신재욱

△ 대학원 환경 / 기후환경전공 주임교수 구윤서
△ 대학원 화장품발명디자인학과 주임교수 신재욱
△ 교육대학원 유아교육전공 주임교수 김보현



아시아나항공, ‘갑질논란’에도 당당한 이유
[시사뉴스 조아라 기자] 아시아나항공에 기내식을 공급하던 하청업체 대표 A씨의 사망으로 아시아나항공과 납품업체간의 계약이 불공정하다는 의혹이 제기됐으나, 사건 이후에도 아무런 시정 조치가 없었던 것으로 확인됐다. 업계 표준에 따른 계약이라는 이유에서다. 관련 업계에 따르면 A씨가 운영하던 H사는 기내식을 포장하는 소규모 업체로, 아시아나항공과 기내식 공급 계약을 맺은 샤프도앤코의 협력업체 중 하나다. 그는 지난달 2일 오전 인천의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고, 사망 전 지인과의 통화에서 “안 되는 일을 되게 하라고 한다”, “내가 다 책임져야 할 것 같다”는 등의 말을 한 것으로 알려졌다. A씨가 아시아나항공의 기내식 공급 차질 사태에 대해 상당한 압박감을 가지고 있었던 것으로 추정되는 대목이다. 이에 따라 이번 ‘기내식 사태’는 아시아나항공 측이 자초한 것이라는 비판이 제기됐다. 아시아나항공이 기존 기내식 공급업체인 게이트고메코리아의 공장 화재로 임시 공급업체를 선정하는 과정에서 요구한 물량을 소화하기 버거운 소규모 업체를 무리하게 선정했다는 지적이 나온 것. 아시아나항공에 필요한 기내식은 하루 3만식 가량이나, 샤프도앤코가 아시아나항공과의 계약 이전에 소화

3黨, 은산분리 완화법 8월 국회 처리 합의
[시사뉴스 원성훈 기자]은산분리(산업자본의 은행 지분보유 제한) 규제를 완화하는 내용의 '인터넷전문은행특례법이 8월 임시국회에서 처리될 전망이다. 더불어민주당 홍영표·자유한국당 김성태·바른미래당 김관영 원내대표는 8일 오후 국회 운영위원장실에서 만나 8월 임시국회 처리 법안과 특활비 문제, 하반기 국회 일정 등을 논의했다. 여야 3개 교섭단체 원내대표들은'쌈짓돈' 등으로 비판을 받아온국회 특수활동비(특활비)를 영수증 처리를 핵심으로 양성화하며 존속시키는방안을 내놓았다.이들은피감기관 지원에 의한 국회의원 해외출장의 적절성을 심사하기 위해 국회의장 산하에 '국외활동심사자문위원회도를 두기로 했다. 여야는 상가임대차 보호법, 규제혁신 관련법 등 현재 민생경제법안 태스크포스(TF)에서 협상 중인 법안과 은산분리 규제를 완화하는 내용의 '인터넷전문은행특례법'을 8월 임시국회에서 처리키로 합의했다.민주당박경미 원내대변인은 "재난안전법에 폭염과 혹한을 추가하는 법안을 8월에 처리하기로 했고, 비금융 주력자의 자본보유 한도를 상향하는 방향으로 은산분리 법안을 개정하기로 했다"고 밝혔다. 그는 "상가임대차보호법, 규제혁신 관련 법도 가능하면 여야 협의를 거쳐 8월 국회에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