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9.04.15 (월)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20.3℃
  • 맑음서울 16.8℃
  • 맑음대전 17.2℃
  • 맑음대구 20.7℃
  • 맑음울산 14.2℃
  • 구름조금광주 16.7℃
  • 맑음부산 13.8℃
  • 맑음고창 14.6℃
  • 구름조금제주 14.3℃
  • 맑음강화 13.0℃
  • 맑음보은 17.7℃
  • 맑음금산 16.8℃
  • 구름조금강진군 16.7℃
  • 맑음경주시 18.8℃
  • 맑음거제 15.6℃
기상청 제공

사회

고양 행신역 KTX 탈선 사고 발생..인명피해 없어



[시사뉴스 허윤 기자] 지난 강릉에 이어 또다시 KTX가 탈선하는 사고가 발생했다. 다행이 인명피해는 발생하지 않았다.

15일 오전 2시40분께 경기 고양시 행신역 차량기지에서 점검을 받기 위해 이동하던 KTX 열차가 탈선하는 사고가 났다.

해당 열차는 수도권철도차량정비단에서 차량 점검을 위해 이동하던 20량짜리 KTX 열차로, 점검이 완료된 뒤 운행에 투입될 예정이었다.

다행히 열차에 승객은 타고 있지 않았고 기관사를 포함해 다친 사람은 없는 것으로 파악됐다.

코레일 측은 이번 사고가 기관사의 신호 오인으로 발생한 것으로 보고 정확한 경위를 조사 중이다. 사고를 낸 기관사는 업무에서 배제된 상태다.

또 선로를 차단하고 크레인 등을 투입해 열차와 선로 복구 작업을 벌이고 있다.






[人터뷰] 김성원 "3대(三代)가 행복한 동두천·연천 만들 것"
[시사뉴스 강민재 기자] "국회의원이 되고 나서 국회에 매일 1등으로 출근하고, 꼴찌로 퇴근하며 악착같이 일했다." 김성원 자유한국당 의원(경기 동두천·연천)이 본지와의 인터뷰에 밝힌 소회다. 왜 김 의원이 보수를 대변하는 자유한국당 내 젊은 리더쉽을 대표하고 있는지 알 수 있는 대목이다. 김 의원은 지금까지 해온 것처럼 정부·여야를 설득하며, 완벽한 협력체계를 구축 지역 발전에 앞장서겠다고 약속했다. -‘3대(三代)가 행복한 동두천·연천’이 슬로건이다. 그 의미를 소개하자면? 저에게 정치란 ‘설계’이다. 정치권에서는 보기 드문 공학박사 출신으로 모든 일을 추진할 때 기초부터 꼼꼼히 수차례 살피는 경우가 많다. 기초 설계가 잘못되면 전체가 다 어긋나기 때문이다. 대한민국과 동두천·연천의 '미래'를 밝히는 설계를 하고 싶었다. ‘아이들에게는 희망을!’(내 아이가 자라서 나보다 더 잘살 거라는 희망이 있는 나라). ‘청장년에게는 용기를’(누구든 자신의 꿈을 이룰 수 있는 공정한 기회를 갖는 나라, 청·장년들이 좌절과 분노가 아닌 용기와 희망을 가질 수 있는 나라), ‘어르신에게는 기쁨을’(지금의 대한민국을 이끌어 온 어르신들이 사회로부터 존중받고 예우받는 나라,

윤영찬 전 국민소통수석 "내년 총선 성남 중원 탈환 앞장설 것"
[시사뉴스 유한태 기자] 윤영찬 전 청와대 국민소통수석이 15일 내년 총선에 성남 중원구 출마를 공식 선언했다. 윤 전 수석은 이날 오전 국회 정론관에서 더불어민주당 입당 기자회견을 열어 "총선을 1년 앞둔 오늘 민주당에 입당한다"며 "비록 지금껏 제가 한 번도 가보지 않은 미지의 세계지만 문재인 정부와 민주당의 승리, 사람이 먼저인 세상을 향해 두려움 없이 뚜벅뚜벅 앞으로 전진하겠다"며 이같이 밝혔다. 윤 전 수석은 "청와대를 나오면서 대통령께서 '총선 출마를 생각해봤느냐'고 물었을 때 '저는 아직 준비가 되지 않았다'고 답변했다"며 "제게는 정말 피하고 싶은 잔이었고 지난 3개월간은 깊은 고민의 시간이었다"고 언급했다. 이어 "결국 제가 내린 결론은 '세상을 바꾸자'고 외쳤던 촛불로 다시 돌아가는 것이었다"며 "촛불은 미완성이고 문재인 정부 성패와 개인 윤영찬은 이제 뗄래야 뗄 수 없는 운명공동체임을 부인할 수 없다. 또 문재인 정부의 성공을 위해 내년 총선 승리는 너무나도 절박한 필요조건이었다"고 강조했다. 윤 전 수석은 "저는 동아일보에서 17년, 네이버에서 9년3개월을 보낸 기자 출신의 IT 산업 전문가"라며 "저는 산업화 세대와 민주화 세대를 아우

배달의민족, 멕시카나 치킨 16,000원 쿠폰 증정..오후 5시 7시 선착순
[시사뉴스 김성훈 기자] 배달의민족을 운영하는 우아한형제들은 치킨 프랜차이즈 기업 멕시카나와 함께 15일 하루 동안 선착순 만 명의 고객에게 치킨 전 메뉴를 적용돼는 16,000원 할인 쿠폰을 선물한다. 배달의민족 어플을 통해 15일 오후 5시와 7시, 각각 5,000명에게 16,000원 할인 쿠폰이 발행될 예정으로 쿠폰 다운로드 후 근접한 멕시카나 가맹점에서 전 메뉴에 한해 주문 가능하다. 쿠폰 사용은 선착순으로 마감되기 때문에 미리 메뉴를 골라두는 것도 주문 성공 팁 중 하나. 가장 저렴한 후라이드 치킨의 경우 최대 0원에 즐길 수 있으며, 16,000원 외 추가되는 금액은 고객 부담이다. 이번 프로모션은 멕시카나와 배달의민족이 공동으로 할인 비용을 분담. 배달의민족 어플리케이션 내 멕시카나 치킨을 이용하는 소비자들에 대한 감사의 의미로 공동 협업하게 되었다는 게 관계자의 전언이다. 배달의민족 할인 프로모션에 대해 멕시카나 관계자는 "배달의민족과 함께 고객에게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는 '공짜 치킨' 프로모션을 계획했다"며, "이번 프로모션이 아직 멕시카나를 접하지 못한 고객들에게 멕시카나의 다양한 메뉴를 선보일 수 있는 좋은 기회가 되기를 기대한다"고 전했