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6.09 (토)

  • -동두천 23.5℃
  • -강릉 17.5℃
  • 서울 25.7℃
  • 흐림대전 24.4℃
  • 구름많음대구 20.0℃
  • 구름많음울산 19.0℃
  • 박무광주 24.7℃
  • 맑음부산 20.3℃
  • -고창 20.2℃
  • 흐림제주 21.3℃
  • -강화 21.2℃
  • -보은 22.5℃
  • -금산 23.5℃
  • -강진군 23.6℃
  • -경주시 18.9℃
  • -거제 21.1℃
기상청 제공

김진돈의 형상의학

중 노년기 성생활(10) 발기부전을 치료하는 음식요법②

지난호에 발기부전의 증세에 따른 식이요법을 소개했다. 중 노년기의 발기부전은 음허화왕증, 중기부족증, 그리고 하원이 냉한 경우로 증세를 나눌 수 있는데, 그 중에서 이번호는 하원이 냉한 경우 식이처방을 구체적으로 설명하겠다. 하원이 냉한 경우는 음경이 위축돼 발기가 잘 안되는 것이 주요 특징으로 신장을 덥게 해 양기를 북돋아줘야 한다.
 하원이 냉한 경우는 음경이 위축돼 발기가 잘 안되는 것이 주요한 특징. 동반하는 증상은 허리가 아프고 다리에 힘이 없으며, 정신이 피로하고 사지가 냉한 것이다. 신장을 덥게 해 양기를 북돋아주는 치료가 필요하다. 식이처방으로는 호두와 밤을 볶아서 수시로 먹거나 부추 150g, 새우 150g, 계란 1개를 볶아서 반찬으로 먹는 것이 있다.
 당귀황기 갈비탕도 하원이 냉한 발기부전 치료에 좋다. 당귀, 황기, 구기자 각각 적당량과 갈비 적당량으로 갈비탕을 끓여서 당귀와 황기를 건져내고 양념을 해서 복용하면 된다. 인삼 50g, 구기자 50g, 대추 20g, 천으로 싼 사상자, 천으로 싼 토사자 각각 30g, 중닭 1마리를 함께 솥에 넣고 탕으로 끓인 뒤 사상자와 토사자 주머니를 건져내고 양념을 한 인삼구기자 대추닭탕을 복용해도 효과를 볼 수 있다.
 구기자 장어탕도 대표적인 식이요법 중 하나다. 만드는 법은 구기자 50g, 장어 1마리, 인삼, 호두, 대추 약간씩을 솥에 넣고 끓여 그 국물이 하얗게 되면 소금으로 간을 한 뒤 부추를 적당한 길이로 썰어 넣으면 된다. 하루 1~2회 반찬으로 복용하거나 술안주로 먹으면 된다. 육종용 20g, 염소 살코기 100g, 표고버섯 20g, 파, 생강, 마늘 각각 적당량을 이용해 찌개를 끓인 뒤 육종용을 건져내고 복용해도 좋다.
 부추씨 가루를 복용도 권장된다. 부추씨는 신양을 덥게 보하는 효능이 탁월하다. 부추씨를 볶아서 가루로 만든 뒤 하루 2회, 매회 3~5g을 따뜻한 물로 복용한다. 동충하초도 신장을 보하고 정력을 북돋아주는 효능으로 유명하다. 발기부전이나 성기능 저하, 신장 허약, 조루증 등에 대해 동충하초는 치료 작용을 발휘한다. 특히 용안육, 호두, 대추, 검은깨 등과 함께 쪄서 먹거나 닭, 오리, 대추, 자라 등과 함게 탕으로 끓여먹으면 중 노년기의 훌륭한 정력 강장음식이 된다.
 싱싱한 구기자를 찌개에 넣어 먹거나 갈비탕이나 닭탕에 넣어서 복용하거나 또는 차로 끓여 마시면 중 노년기 정력강장과 성기능 강화에 좋은 효과를 발휘한다. 또 시력을 보호하기도 하고 노화를 완화시키는 효능도 있어 구기자는 그야말로 불로장생의 상약재라 할 수 있다. 이밖에 호두 9g, 보골지 6g을 함께 찧어서 엷게 탄 소금물로 매일 한 번씩 복용해도 좋다. 정력에 좋다는 추어탕도 도움이 된다. 미꾸라지 500g, 두부 250gdmf 이용한 찌개나 여기에 민물새우를 곁들인 추어탕을 권한다.
 검은콩 대추환을 만들어보는 것은 어떨까. 검은 콩 100g, 산약 100g, 구기자 100g, 부추씨 100g. 대추 100g, 사상자 100g, 토사자 100g을 분말로 만든 다음 찧어서 벌꿀로 버무려 환을 빚는다. 한 번에 20g씩 하루 2회 복용하면 중 노년기의 성기능 저하에 좋은데 여성 불감증에도 효과가 있다.
 당귀 10g, 황기 30g, 구기자 20g을 물로 달여 그 액을 걸러낸 다음 돼지 살코기 200g을 얇게 썰어 물을 적당히 붓고 달인 액을 이용해 찌개를 끓여먹으면 기혈을 보하는 기능이 있다. 돼지고기와 표고버섯, 구기자를 볶아 만든 구기자 돼지고기 볶음도 성기능 저하와 체질 허약에 개선효과를 발휘한다.






엔터 업계 100여명, '박원순 지지' 선언
[시사뉴스 원성훈 기자] 서울 엔터테인먼트업계 종사자 100여명은 9일 오후6시 신성스마트 본사에서 박원순 더불어민주당 서울시장 후보 지지선언을 했다. 이들은 지지선언을 통해 “엔터테인먼트 산업은 한류 등으로 인해 국가경제의 한축을 담당할 만큼 산업적으로 큰 성장을 이뤘다. 하지만 대형 몇 개 회사가 주도하는 과점화 현상으로 인해 중소규모의 엔터회사가 발붙일 곳이 없는 등의 과점화 부작용이 심각하게 나타나고 있다”면서 “박원순 시장 후보야 말로 이런 불균형을 해소하고 균형적인 엔터테인먼트 산업을 이끌어갈 것으로 믿어 의심치 않는다”고 강조했다. 이날 지지선언에는 소용환 서울 엔터테인먼트 연합회 회장, 김명호 부회장, 김재영 부회장, 안재균 이사, 김대원 이사 등 100여명이 이름을 올렸다.앞으로 이들은 박원순 서울시장후보 글로벌전자상거래특별위원회(위원장 강민구)에서 한승수 특위 부위원장과 함께 엔터테인먼트 분야 특위위원으로 활동키로 했다. 이 자리에서 한승수 글로벌전자상거래특위 부위원장은 “중소규모의 영세한 엔터테인먼트를 지원 육성하고, 엔터테인먼트 산업의 발전을 위해 다양한 정책입안이 시급하다”면서 “서울시가 그 중심에 서서 모범적인 발전 모델을 만들어야




[시사칼럼]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시사뉴스 민병홍 칼럼니스트]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세상의 근심과 즐거움은 선거에 달려있다는 200년 전 조선 순조 때 실학자 최한기의 말로 부산시 기장군에 가면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에 세워놓은 표석에 있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를 통해서 이루어진다는 뜻으로 해석한다. 국민에게 행복과 즐거움을 주는 정치인을 바로 보고 선거를 해야 한다는 뜻이다. 천하 우락 재선거 작금의 선거가 기왕이면 부모형제인 가족이 우선이고 친척이 우선이고 동성이 우선되는 혈연선거로 전락되어 있고, 기왕이면 같은 학교의 선후배로 우선되는 학연선거로 연결되어있고, 기왕이면 결혼식에 축의금을 보내거나 상가에 부조금을 보낸 사람이 우선이고, 그래도 자주 만난 사람으로 커피라도 한잔 산 사람이 우선되는 지연선거가 상식화 된 선거. 공천만 받으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지지하는 정당선거. 돈 없이는 할 수 없는 돈 선거로 고착화된 돈 선거. 혈연, 학연, 지연, 정당. 돈이라는 선거 5대요소로 정착된 대한민국 선거판에서 부산시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 에 세워놓은 天下 憂樂 在選擧 표석이 필자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어 놨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