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18.06.07 (목)

  • -동두천 28.8℃
  • -강릉 32.1℃
  • 연무서울 28.2℃
  • 맑음대전 29.1℃
  • 맑음대구 32.4℃
  • 연무울산 25.4℃
  • 구름조금광주 31.8℃
  • 박무부산 23.5℃
  • -고창 25.3℃
  • 박무제주 22.5℃
  • -강화 22.6℃
  • -보은 29.4℃
  • -금산 28.4℃
  • -강진군 30.4℃
  • -경주시 33.6℃
  • -거제 27.2℃
기상청 제공

특집

[특집ㅣ고양시] "전국 최고 장수도시답게 노인 일자리 적극 지원”

  • 허윤
  • 등록 2016.08.08 10:11:10



[허윤 기자] 고양시(시장 최성)에 거주하는 100세 이상 고령자 수가 지난 7월 25일 통계청의 2015 인구주택 총조사 결과 72명으로 집계됐다. 전국 지자체 중 가장 높은 수치다. 고양시에는 지난 6월 말 기준 총인구의 약 11%에 해당하는 11만2000여명의 노인이 거주하고 있으며 이중 100세 이상 장수 노인은 올해 7월 기준 75명에 달한다.


시는 초고령 인구가 급증함에 따라 전국 최초로 2013년 1월 ‘고양시 100세 인(人) 복지지원 조례’를 제정하고 고양시에 1년 이상 거주한 100세 이상 노인에게 월 5만원, 생일을 맞은 100세이상 노인에게 2만5000원 상당의 생일 케이크, 사망 시 100만원의 장제비를 지급하는 등 장수 노인 지원 강화를 위해 다각도로 앞장서 왔다.
최성 고양시장은 “고양시는 전국 최고의 장수 도시로서 노인일자리 지원 사업을 강화하고 신바람 난 경로당 사업 등 경로당 활성화 정책을 꾸준히 업그레이드시키고 있다”며 “이밖에도 노인종합복지관 운영 등 앞으로도 어르신들의 일자리 및 사회참여, 건강증진, 여가선용을 위해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이음플러스, 노인일자리 사업 전국 3관왕


시는 2011년 4월 노인일자리사업 민간 수행기관과 행복이음TF팀을 구성, 2016년 5월까지 66회에 걸친 민·관 회의를 통해 노인일자리 사업의 변화를 추진하며 지난 5년간 노인일자리사업을 연평균 13% 이상 확대해 2015년 2906명의 노인 활동실적을 기록했다. 2016년에는 약 50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73개 사업, 참여 노인 2675명을 목표로 하고 있다.


또한 이음플러스 이미지 개선과 시민 인지도 향상을 위해 BI를 개발하고 각 사업 및 생산품 등에 활용하고 있으며 2013년부터는 노인일자리 홍보영상을 제작해 버스 쉘터 안내모니터, 공공기관 IPTV 등을 통해 ‘꽃보다 아름다운 어르신, 노년도 행복한 고양시’를 홍보하고 있다.


2015년 9월에는 ‘2014년도 노인일자리 사업 보건복지부 전국평가’에서 시장진입형 분야, 인력파견형 분야, 사회공헌형 분야 3개 모든 분야에서 대상을 수상하는 영예를 안기도 했다.


향후 고양시 노인일자리 사업은 한국 노인인력개발원 등과 협력해 시장형-제조판매형 사업단 및 지역 수요와 연계된 시장형-전문서비스형 사업을 발굴할 예정이다. 이밖에도 지역 기관과의 연계와 협업으로 사회적 가치가 높은 노인일자리 지원 사업을 발굴·육성할 방침이다.




‘신바람 난 경로당’ 사업 등 경로당 활성화 주력


2015년에 처음 시작한 ‘신바람 난 경로당’ 사업은 일반 경로당에 여가 프로그램만 지원하는 것과는 다르게 지정 경로당별 △추가 운영비 매월 20만 4000원 △주 2회 전문강사 프로그램 △월 1-2회 민간연계 프로그램 △연 2회 찾아가는 문화공연 △도배·장판 등 경로당 환경개선 △경로당 일거리 지원 사업 등을 15개 경로당에서 운영되고 있다.


또한 신바람 난 경로당과 복지관과의 멘토링 협약, 경로당 임원 워크샵 등을 추진해 협력관계를 증진하고 경로당 자원봉사자 41명을 위촉하며 경로당 재능기부 프로그램을 강화했다.


일반(또는 농촌) 경로당 활성화와 관련해서는 올해 복지관 등 민간 자원을 연계해 355개 일반 경로당에 180개 프로그램을, 21개 농촌 경로당에 12개 건강·문화·여가 프로그램을 고정 또는 순회식으로 지원하고 있다.
앞으로도 시는 지역 의료기관과 연계해 양질의 건강 프로그램을 제공하고 경로당 일거리 사업으로 소득을 창출할 수 있도록 지원책을 마련할 계획이다.


한편 고양시 노인종합복지관은 우수한 시설은 물론 평생교육, 일자리 창출, 재가복지, 독거노인 돌봄서비스, 저소득층 무료급식 지원 사업 등 230여 가지의 다양한 프로그램을 운영하며 2015년도 보건복지부 평가 최우수기관으로 선정되는 등 눈부신 성과를 거둔 바 있다.





김부선, "이재명은 깡패·협박범·사기꾼"
[시사뉴스 원성훈 기자] 김영환 바른미래당 경기지사 후보가 7일 국회 기자간담회를 통해 이재명 더불어민주당 경기지사 후보와 김부선 씨의 관계 의혹을 제기했다. 김영환 후보가 이날 발표한 내용은 이재명 후보와 김부선 씨의 밀회 의혹, 김어준·주진우 씨와 김부선 씨와의 관계 의혹, 사과문 대필 의혹 등이다. ◇이재명·김부선 밀회 의혹 김 후보는 "김부선 씨가 말하기를 '둘 사이의 연인관계에 대해 이재명 후보가 하도 거짓말을 해서 어이가 없다'고 했다"며 "인천 방파제 앞에서 사진을 찍은 일이 있다"고 공개했다. 그러면서 이 후보가 김부선 씨를 찍어줬다는 사진을 공개했다. 이어 그는 "김부선 씨가 이 후보를 찍어줬다는 사진은 아직 입수가 안됐지만 곧 입수될 것으로 보인다"며 "당시 이 후보가 김부선 씨의 가방을 들고 찍었다고 하니 사진이 입수되면 바로 확인 가능하다"고 말했다. 김 후보의 폭로는 계속 이어졌다. 그는 김부선 씨의 말을 이렇게 인용했다. "당시 광우병 집회에 갔고 거기에서 이 후보자가 민변조끼를 입고 있더라구요. 국가인권위원회 지하에 제 차를 파킹해놨는데 거기에서 저에게 요구하더라구요"라고 했다. 그러면서 그는 "이것이 성추행인지 어떤 문제가 있는지




[시사칼럼]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시사뉴스 민병홍 칼럼니스트] 천하 우락 재선거 (天下 憂樂 在選擧). 세상의 근심과 즐거움은 선거에 달려있다는 200년 전 조선 순조 때 실학자 최한기의 말로 부산시 기장군에 가면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에 세워놓은 표석에 있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를 통해서 이루어진다는 뜻으로 해석한다. 국민에게 행복과 즐거움을 주는 정치인을 바로 보고 선거를 해야 한다는 뜻이다. 천하 우락 재선거 작금의 선거가 기왕이면 부모형제인 가족이 우선이고 친척이 우선이고 동성이 우선되는 혈연선거로 전락되어 있고, 기왕이면 같은 학교의 선후배로 우선되는 학연선거로 연결되어있고, 기왕이면 결혼식에 축의금을 보내거나 상가에 부조금을 보낸 사람이 우선이고, 그래도 자주 만난 사람으로 커피라도 한잔 산 사람이 우선되는 지연선거가 상식화 된 선거. 공천만 받으면 묻지도 따지지도 않고 지지하는 정당선거. 돈 없이는 할 수 없는 돈 선거로 고착화된 돈 선거. 혈연, 학연, 지연, 정당. 돈이라는 선거 5대요소로 정착된 대한민국 선거판에서 부산시 기장군 선관위가 도로 옆 에 세워놓은 天下 憂樂 在選擧 표석이 필자의 가슴을 뭉클하게 만들어 놨다. “국민의 근심과 즐거움은 바른 선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