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기사

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6.8℃
  • 구름조금강릉 19.2℃
  • 연무서울 18.0℃
  • 구름조금대전 18.3℃
  • 맑음대구 20.3℃
  • 맑음울산 18.0℃
  • 구름많음광주 19.9℃
  • 맑음부산 18.9℃
  • 구름많음고창 16.8℃
  • 구름조금제주 19.0℃
  • 맑음강화 15.1℃
  • 맑음보은 16.8℃
  • 구름조금금산 18.3℃
  • 구름조금강진군 19.0℃
  • 맑음경주시 17.4℃
  • 구름조금거제 16.2℃
기상청 제공

정치

온라인마권 건의案 제주도의회 부결…“국민 위한 토론이 먼저”

“경마와 말산업은 엄연히 다르다...코로나19 진정되면 온라인 발매 취소할껀가?”

URL복사

 

[시사뉴스 김정기 기자]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김승남 의원(전남 고흥군보성군장흥군강진군)이 마사회의 온라인마권 발행을 가능케 하는 ‘한국마사회법 일부개정법률안’을 대표 발의한 가운데, 제주도의회가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말 산업 규제완화 건의안'을 ▲찬성 16 ▲반대 13 ▲기권 6명(과반수 미달)로 부결해 주목받고 있다.

 

지난 25일 제주특별자치도의회 '제387회 임시회 제2차 본회의'에 올라온 '코로나19 사태에 따른 말산업 규제 완화 건의안'은 코로나19 확산에 따른 무관중 경마 진행과 중단을 거듭하고 있는 말산업 활성화를 위해 긴급 발의됐다.

 

주요내용은 과도한 규제 개선을 통해 ‘말산업을 살리고 생산농가와 종사자들을 위해 한국마사회법이 조속히 개정돼야 한다는 취지’로 채택 후 ▲청와대 ▲국무총리 ▲국회 ▲농림축산식품부 등에 도의회 명의로 보낼 예정이었다.

 

또한 제주도가 관내 경마장에서 얻는 연간 세수가 천억 원인 점도 건의안 상정의 주된 이유였다.

 

문제는 건의안 제안이유를 ‘..앞으로는 코로나 19 등과 같은 전염성 질환 발생이 빈번할 것으로 예상되어 비접촉(언택트) 마권발매수단 도입이 필요함...이에, 말 산업의 지속적 발전과 농가들의 피해 최소화를 위한 비대면(非對面) 온라인 마권 발매를 도입해야 할 것임‘이라 명기하면서, 제주도내 시민단체를 중심으로 강력한 비판에 직면한 것.

 

당시 표결에 참여했던 한 도의원은 “건의안 자체가 갑작스럽게 농축위 위원장이 상정 발의함으로써 의원들 간에 공감대도 전혀 없었다”며 “제주도 재정에 경마가 큰 몫을 차지하는 건 분명하나 사행산업 조장이라는 시민단체의 의견과 불법행위 방지에 대한 국민적 공감이 선제 조건이라 생각한다” 의견을 밝혔다.

 

제주참여환경연대는 지난 25일 성명을 내고 "건의안의 '말산업'이 '경마산업'이었나. 코로나19 핑계로 온국민을 도박중독으로 몰아넣는 말산업 규제완화 건의안 채택을 중단하라"며, "마치, 경마장 중단이 말산업 전체의 문제인 양, 침소봉대하여 코로나19 사태를 오히려 도박사업 규제완화의 기회로 이용하려는 마사회의 속내가 명확히 보인다"고 비난했다.
 

한편 제주지역 매체에 따르면 "도의회가 이번에 온라인 경마 개설을 위해 발벗고 나섰던 배경을 두고 말들이 많다. 일각에서는 마사회 등로부터 '로비'가 있었던 것 아니냐는 의구심도 표출되고 있다‘"보도하고 있다.

 

향후 국회 차원의 ‘한국마사회법 일부개정법률안’에서도 논란이 예상되는 대목이다.



관련기사



배너

커버&이슈

더보기

정치

더보기

경제

더보기
【코로나19 K극복 ‘히든기업’을 찾아서 ⑰】 ㈜바이컴 안상기 대표
세계 최초 지하철 무정전 무선비상방송장치 개발 보급 [시사뉴스 박성태 대표 겸 대기자] 사상초유의 '코로나19' 펜데믹 상황은 국내외적으로 엄청난 사회적 변화를 가져왔고 이에 따라 기업창업, 기업경영 환경도 급변하고 있는 뉴노멀 시대를 맞았다. '코로나19' 사태로 경제 위기 수준의 극심한 부진을 겪고 있는 우리 경제는 올해 경제성장률이 IMF 외환위기 이후 최저치 성장률인 2.3% 감소세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되고 있다. 창업기업의 86%가 3년만에 폐업한다는 통계는 이미 예전 얘기가 되었고, 현재 운영중인 기업도 더 이상 버티기 힘든 상황에 직면해 있다. 이에 본지는 엄중한 코로나19 상황에서도 위기를 극복하고 새로운 활로를 개척해 성장전략을 짜고 있는 히든기업, 특히 대기업군은 아니지만 해당 분야에서 경쟁력을 갖고 있는 중소기업, 스타트업 위주로 취재하고 보도하여 소비자는 물론, 정부, 학계, 산업계까지 전방위적으로 히든기업과 스타트업의 성공을 확산시키고자 그들의 생존과 미래, 실천전략 등에 대해 기획특집 시리즈 기사로 보도하기로 했다. 그 열 일곱번째로 국내 유일의 지하철 무정전 무선비상방송장치개발 보급회사인 ㈜바이컴의 안상기 대표를 만나봤다. <


문화

더보기
알프레드 리드 서거 15주년 기념음악회 열려
[시사뉴스 정춘옥 기자] 서울윈드오케스트라 제106회 정기연주회가 11월 18일 수요일 오후 8시 롯데콘서트홀에서 ‘관악계 거장 알프레드 리드 서거 15주년 기념음악회’ 부제를 가지고 개최된다. 알프레드 리드는 신고전주의 작곡가로 제2차 세계대전 당시 공군군악대에서 활동하며 콘서트 밴드에 몰두해 윈드 작품을 다수 작곡했다. 그의 다양한 관악곡이 서울윈드오케스트라의 웅장하고 화려한 하모니로 연주될 예정이며 트럼펫과 가야금 협연, 한국 무용 독무에 이르기까지 동서양을 넘나드는 다채로운 무대를 펼친다. 서울윈드오케스트라는 1974년 창단해 관악과 창작곡의 지속적인 발전을 추구하며 매년 2~3회의 정기연주회와 특별연주, 야외연주, 방송사 및 초청연주 등 연간 30여회의 다양한 연주 활동으로 관악기의 힘 있고 깊은 사운드를 매력적으로 구현한다는 평을 받고 있다. 서울윈드오케스트라의 상임 지휘자 김응두(숭실대학교 음악원 주임교수)의 지휘와 성굉모(서울대학교 명예교수)의 유익하고 명쾌한 해설, 한국의 미를 음악으로 재해석하는 작곡가 서순정(한양대 겸임교수), 선율을 움직임으로 표현하는 한국무용 정효민(한예종 전통예술원 겸임교수), 국악계의 떠오르는 샛별 가야금 임재인,

오피니언

더보기